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BOOK  ·  블로그/ 커뮤니티   
대한민국 No.1 도서요약 - 북집

인문교양

도서이미지

다문화 친구들, 울끈불끈 사춘기가 되다
저   자 손소연
출판사 팜파스
가   격 12,000원(204쪽)
출판일 2015년 11월
  • 한글다운로드
  • 워드다운로드
  • 바로보기
  • 내서재담기
  • 저작권

      북집의 북써머리는 저작권자의 사전 검토 및 승인을 거쳐 제공되고 있습니다.

    도서구매

    도서구매
    제목저자출판사금액구매
        다문화 친구들 손소연 팜파스 12,000원 교보문고 구매 인터파크 구매 yes24 구매

    도서소개

    ■ 책 소개


    “우리 지금 어울리고 있나요?”


    우리 사회에 다문화는 이제 익숙한 용어이자 일상이 되어가고 있다. 생활 깊숙이 다문화 가정은 정착되어가고 있는데 이들을 향한 마음의 문은 아직도 비좁기만 하다. 게다가 어른보다 더 적나라한 아이들의 ‘다름’에 대한 시선은 다문화 2세들이 어울리는 데 큰 난관이 되고 있다. 그리고 현재, 다문화 아이들이 어느새 자라 청소년이 되었다. 게다가 사춘기. 2차 성징과 울끈불끈한 반항심과 감정으로 가뜩이나 예민한 시기다. 이러한 때 다문화 청소년들이 자신의 마음속 꿈틀대는 열정과 꿈을 향한 긍정을 키워나가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이 책은 사춘기에 접어든 다문화 청소년의 자존감을 키워주고 그들의 장점(이중 언어, 다양한 문화에 대한 유연함, 글로벌한 진로 등)을 강하게 키워서 꿈을 향해 즐겁게 한걸음을 내딛도록 도와준다. 또한 그네들만이 갖고 있는 고민과 속마음을 따뜻하게 들어준다. 더불어 청소년 시절에 가장 중요한 화두인 ‘꿈과 친구관계’에 대한 멘토링과 더불어, 사회와 시선의 ‘편견으로 인한 상처’를 따뜻하게 어루만져 준다. 이 책은 곧 이 땅에서 꿈을 키우며 자랄 다문화 청소년을 위한 힘찬 응원 에세이다.


    수년간 학교에서 다문화 아이들을 가르쳐오고, 현재도 26개국의 나라에서 온 무수한 아이들을 가르치며 다문화 교육을 위해 애써온 저자의 현실적 코칭과 대안이 담겨 있다. 초등생부터 중학교 진학, 고등학교 진로 탐색까지 다문화 아이들의 10대 시기를 함께 보내며 울고 웃었던 선생님의 경험과 혜안은 수많은 다문화 청소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과 응원이 되어줄 것이다.


    ■ 저자 손소연
    한국교원대학교 제 1대학 초등교육과를 졸업하고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교육방법을 전공하였다. 2006년부터 2015년까지 『외국인근로자 자녀 특별학급』과 『다문화가정 자녀 특별학급 담임교사』를 맡아 26개국에서 온 200여 명의 학생들과 함께 공부하고 있다. KBS 라디오 [우리는 한국인입니다]에서 활동하였고, 저서로는 『살아있는 다문화교육 이야기』가 있다.
     
    ■ 차례

    들어가는 말_ 서툰 것이 당연해요


    1장. 다문화 아이들의 울끈불끈 청소년기!
    우리 지금 어울리고 있나요?
    나는 소중한 사람이에요
    이중 언어를 잘 해야 될 것 같은 부담감에 힘들어요


    2장. 다 같이 친구인데 왜 상처를 주나요?
    말로 내 마음을 아프게 하는 친구들이 있어요
    제 이름이 한국 이름과 달라서 고민이에요
    가난한 나라에서 왔다고 저를 불쌍하게 봐요
    나라끼리 사이가 좋지 않은 것이 너무 신경 쓰여요
    친구들이 저더러 테러리스트래요
    저도 도울 수 있어요


    3장. 학교생활, 더 즐겁게 하고 싶어요!
    생선, 고기를 못 먹어서 급식 시간이 너무 힘들어요
    짧은 옷을 입을 수 있는 친구들이 부러워요
    나라마다 학교가 다 달라요.
    발음이 너무 어려워서 발표를 못하겠어요
    공부를 못해서 걱정이에요
    한국에서 제 진로를 어떻게 정해야 할까요?
    이성교제를 왜 반대하는지 모르겠어요


    4장. 행복한 우리 집을 원해요!
    왜 내 피부색만 이럴까? 엄마가 원망스러워요
    제게 가족은 가슴 아픈 이름이에요
    내 핏줄은 조선족, 고려인이에요
    부모님은 일하느라 나에게 신경 쓰지 않아요
    죽고 싶어요
    행복한 우리 집은 남의 이야기에요


    나가는 말_ 우리는 기다리는 중

    목록


    매일경제 | mbn | 매경닷컴     사원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제휴문의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