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BOOK  ·  블로그/ 커뮤니티   
대한민국 No.1 도서요약 - 북집

경제경영

도서이미지

어색해서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
저   자 와시마 다쓰시(역:김은선)
출판사 예문아카이브
가   격 13,000원(208쪽)
출판일 2019년 08월
  • 한글다운로드
  • 워드다운로드
  • 바로보기
  • 내서재담기
  • 저작권

      북집의 북써머리는 저작권자의 사전 검토 및 승인을 거쳐 제공되고 있습니다.

    도서구매

    도서구매
    제목저자출판사금액구매
        어색해서 무슨 말을 해야 .. 와시마 다쓰시(역:김은선).. 예문아카이브 13,000원 교보문고 구매 인터파크 구매 yes24 구매

    도서소개

    ■ 책 소개


    “말만 유창한 사람보다 마음이 잘 통하는 사람이 된다!”
    누구에게나 기분 좋은 사람으로 기억되는 대화법


    흔히 주변에서 ‘이야기를 잘한다=능력 있다’는 말을 곧잘 듣게 된다. 특히 회사나 조직에서 ‘재미있는 사람’이나 ‘말이 잘 통하는 사람’은 인기가 있고 좋은 평가를 받는 경우가 많다. 반대로 대화에 서툴거나 낯을 가리거나 말수가 적은 사람은 소심하고 자신감 없는 사람으로 비친다. 단지 ‘말주변’이 없었을 뿐인데 말이다.


    커뮤니케이션 전문가이자 임상심리사인 저자는 “말을 잘하는 것과 마음을 전하는 것은 별개의 문제”라고 지적하면서, 심리학적 근거와 상담 사례를 바탕으로 회의, 미팅, 토론, 친목 모임, 소개팅과 같은 다양한 상황에서 긴장하지 않고 좋은 느낌의 대화를 나누는 방법을 알려준다.


    ‘처음 만나면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 ‘발표하는 게 두렵다’, ‘사람들과 대화할 때 주눅이 든다’, ‘내가 말하면 갑분싸가 된다’ 등의 고민을 한 번이라도 해본 적이 있다면 이 책에서 소개하는 방법들을 하나씩 실천해보자.


    ■ 저자 가와시마 다쓰시
    저자 가와시마 다쓰시는 커뮤니케이션 강사이자 임상심리사이다. 다이렉트 커뮤니케이션(Direct Communication) 대표이다.


    열여덟 살에 대인공포증을 심하게 앓았다. 가족들과도 얼굴을 마주하지 못해 방에서 은거할 정도였다. 그러다 이대로 고립되어 죽을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을 느끼고, 사람들과 다시 소통하기 위해 혼자만의 대화 기술을 공부하기 시작했다. TV 대담을 따라 적고, 잡지 속 모델에게 말을 걸며 같은 말을 3,000번씩 연습했다. 그러나 실전에서 기대와 달리 역효과를 내는 경우를 경험한 뒤 ‘대화 기술을 올바르게 사용하는 비결’을 찾기 위해 대학원에 진학해 심리학과 커뮤니케이션 분야를 연구했다.


    이후 자신처럼 대인불안으로 고통받거나 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돕고자 2006년 대화 훈련 전문 기관인 다이렉트 커뮤니케이션을 설립했다. “자신감 있는 대화는 자기 긍정에서부터 시작된다”는 신념으로 대화 훈련은 물론 심리상담을 병행했고 10대부터 70대에 이르는 다양한 사람들의 자존감과 사회성을 회복시켜 일상생활로 복귀시키는 일에 매진했다. 또한 자신의 경험과 축적된 임상 데이터를 바탕으로 연간 100회 이상의 강연, 기업 연수, 칼럼 집필 등 왕성하게 활동하면서 의사소통과 인간관계에 얽힌 문제에서 벗어날 수 있는 현실적이고 실용적인 조언을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사람이 무서워(人が怖い)』 『미움받을 각오(嫌われる覚悟)』 등이 있다.


    ■ 역자 김은선
    역자 김은선은 동국대학교에서 국문학을 전공하고, 이화여자대학교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했다. 현재 일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내 마음 먼저 챙기고 싶을 때 읽는 책』 『세계의 경영학자는 지금 무엇을 생각하는가』 『의욕의 스위치』 『댄스 어스』 등이 있다.
     
    ■ 차례
    시작하며_어떻게 하면 좋은 느낌의 대화를 나눌 수 있을까?


    제1장. 큰일 났다! 이 사람과 무슨 이야기를 하지?_대화의 어색함을 단번에 해결하는 법
    “푸하하”보다 “ㅋㅋㅋ”를 유발하는 이야기를 찾자 : 대화의 소재를 발굴하는 가장 쉬운 방법
    관심 없는 이야기가 나오면 ‘감정’을 자극하는 질문을 하자 : 단 무의식적으로 내뱉기 쉬운 부정적인 표현은 주의!
    ‘난 그런 뜻이 아니었는데…’ 오해는 원래 자주 생긴다 : 오해의 소지는 빠른 스피드로 정정할 것
    단체 대화는 ‘과자 따먹기 시합’과 비슷하다 : 대화 속도에 따라가기 힘들 때는 후반부를 노려라
    대화 소재가 고갈되면 상대방의 말꼬리를 잡아라 : 새로운 이야기를 만드는 ‘위키피디아 질문법’
    “재미있는 이야기가 있는데”로 시작하는 것은 금물! : 이야기를 ‘용두사미’로 전락시키는 위험한 전략
    말실수를 피하는 가장 안정한 방법은 ‘복창’ : 말의 의도를 알 수 없을 때 실수를 피하는 비결
    지루한 대화를 일단락 짓는 비장의 무기, ‘자기표현’ : 상대방과 각을 세우지 않고 자기 뜻을 관철하는 법
    좀 더 가까워지고 싶다면 ‘샌드위치 질문법’을 사용하라 : 자기도 모르게 속내를 털어놓게 되는 대화 유도
    갑작스럽고 개인적인 질문을 피하는 방법 : 어색한 사람과 마주쳤을 때는 먼저 선수를 쳐라
    긴장감에 목이 탈 때는 몸을 틀어라 : 5센티미터만 비껴 앉아도 긴장이 풀린다
    5~6시간 전의 일을 떠올리면 침묵을 깰 수 있다 : 대화의 물꼬를 트는 ‘중얼거리기’ 기술
    알아두면 유용한 대화법_조리 있게 말하고 싶을 때는 ‘3×3 법칙’


    제2장. 이 사람과 더 가까워질 수 있을까?_상대방과의 거리를 좁히는 궁극의 대화법
    눈을 맞추는 시간은 1~3초면 충분하다 : 들을 때는 30~50퍼센트, 말할 때는 20퍼센트로
    즐거운 대화를 위한 흥은 딱 20퍼센트까지만! : 과한 액션이나 반응은 불신을 만든다
    부정적인 입버릇이 부정적인 결과를 초래한다 : 부정의 말을 긍정의 말로 변환하자
    음식, 건강, 날씨, 여행은 대화를 소생하는 단어 : 영화, 독서, 스포츠보다 좋은 대화 소재가 되는 이유
    30초 동안 내 이야기를 하면 과묵한 사람의 입도 열 수 있다 : 첫 만남에서 자연스럽게 경계심을 푸는 방법
    질문에 길게 답변하기 힘들다면 어미를 ‘~아서/어서’로 바꿔라 : 마음속으로 ‘그리고’를 중얼거리는 것도 효과 만점!
    ‘열린 질문’으로 대화의 선택권을 넘겨라 : 상대방이 스스로 이야기를 꺼내게 만들기
    알아두면 유용한 대화법_모르는 분야의 이야기가 나올 때 화제를 돌리는 법


    제3장. 나도 말이 잘 통하는 사람이 될 수 있을까?_어디서든 이야기꽃을 피우는 9가지 대화 기술
    질문을 하되 취조하지 않는다 : ‘듣기가 9할’이라는 말은 도시괴담 수준의 거짓말
    ‘5W 질문’으로 대화의 물꼬를 튼다 : 말수가 적은 상대방에게 더욱 효과적인 대화 기술
    대화 중반에는 ‘감정 질문’으로 분위기를 돋운다 : 시의적절하게 질문 내용을 전환하는 법
    ‘모방 목창’을 남용하지 않는다 : 좋은 것도 여러 번 반복하면 지루해진다
    ‘환언 복창’으로 자연스럽게 반응한다 : 신뢰를 얻을 수 있는 ‘바꿔 말하기 법칙’
    ‘절반 질문’으로 이야기를 이끌어낸다 : 상대방을 압박하지 않는 질문법
    이야깃거리가 떨어지면 5분 전 이야기로 돌아간다 : ‘화제 전환 기술’로 대화의 막다른 골목을 벗어나라
    질문에 답할 때는 세 가지 키워드를 제시한다 : 상대방을 위한 ‘대화의 씨앗’ 뿌리기
    예상 질문에 대한 답을 내용에 포함한다 :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지며 말하기
    알아두면 유용한 대화법_자신의 말습관을 객관적으로 파악하는 법


    제4장. 나와 있으면 즐겁다고 말해줘서 고마워_누구와도 마음이 통하는 유형별 대처법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상대와도 잘 통하는 대화 : 어른들이 좋아하는 화제는 건강과 과거 직업
    소극적인 사람에게는 꼬치꼬치 캐묻지 않기 : 미약한 반응은 강한 방어의식의 표현
    ‘감정 레벨’을 잘 조절해야 관계가 좋아진다 : 남성은 높이고, 여성은 낮춰라
    좀 더 친해지고 싶다면 ‘공손함’을 덜어내라 : 가까운 사이는 친근한 말을 주고받는다
    글쓰기를 통해 ‘잡담력’을 높여라 : 말 잘하는 사람이 재미있는 이유
    갑자기 말문이 막혔을 때 시간을 버는 방법 : “○○에 관심이 있군요?”라는 질문으로 역공한다
    사람은 자신에게 주도권이 있을 때 대화를 즐긴다 : 어색한 침묵을 잘 빠져나가는 법
    설득할 때는 상대방의 이름을 주어로 쓴다 : 원만한 인간관계를 만드는 부드러운 대화 기술
    알아두면 유용한 대화법_커뮤니케이션은 ‘단체 종목’이다


    나오며_자신감 있는 대화는 자기 긍정에서 시작된다


     

    목록


    매일경제 | mbn | 매경닷컴     사원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제휴문의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